홈 > 안중근의 사상과 정신·자취 > 어록,서한,한시 > 장부 처세가



안중근 자신의 역사적 사명을 명시한 것으로 영웅은 때를 만나야 나는 법이로되 때가 와도 영웅이 없으면 허사라는 것이다. 망국 직전의 위기를 맞았음에도 구국의 영웅이 나지 않는다면 나라는 망하는 것이 아니냐는 뜻이다.

또한 의거의 표적인 이토 히로부미가 꼭 죽어야 할 당위성을 명시했다. 「 분개히 한번 감이여 반드시 목적을 이루리로다」역사를 오도하는 자 이토를 안중근은 쥐 같은 도적으로 규정했다. 그리고 이 의거를 계기로 우리 민족이 용기를 잃지말고 하루 속히 독립을 이루어야 한다고 격려하고 있다.

동포여 동포여 속히 독립을 이루어야 한다고 격려하고 있다 「 동포여 동포여 속히 대업을 이룰지어다 」이 구절은 의거의 최종 목표가 대한독립이라는 것을 밝힌 것인데 가만히 앉아 있어서는 이 대업을 이루지 못할 것이니 모두가 궐기 하라는 것이다.


안중근의사기념관
숭모회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용약관 | 무단이메일수집거부 | 질문과 답변회원탈퇴
사업자등록증 : 104-82-04468 / 통신판매업 : 중구 제 54호 / 대표 : 안응모 / 개인정보보호정책관리자 : 김성규 
(우) 04636 서울특별시 중구 소월로 91(남대문로5가 471-2번지) / 문의 : 02) 771-4195,4196 / 팩스 : 02) 753-5033
Copyright(c)2007-2015 사단법인 안중근의사숭모회 All Rights Reserved.